Search
  • PYD

코로나-19 사태로 홈 모디피캐이션, 에이징 인 플레이스의 중요성

Updated: Jun 11, 2021

세계보건기구(WHO)가 20년 3월 11일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병 2019(COVID-19)가 대유행이 라고 선언한 이후, 집은 사람들이 자고, 먹고, 일하고, 스포츠를 연습하고, 사회화하는 유일한 장소가 되었다.특히 코로나 바이러스는 노인과 기저질환이 있는 사람들에게 더 높은 위험을 초래하므로, 노출 위험을 줄이고 노출시 격리하는 데 집의 중요성이 더욱 부각되어 왔다. 이 는 요양원이나 생활보조시설 등 노인들을 위한 전통적인 집단생활 환경이 높은 전염률에 의해 큰 영향을 받았기 때문에 더욱 그러할 것이다.

뉴욕타임스에 따르면 양로원등 노인장기요양시설에서 코로나 바이러스로 최소 5만4000명의 주민과 근로자들이 사망한 걸로 보도 되었다. 작년 3월 워싱턴 주에서 첫 번째 양로원 환자가 발생된 이후, 잠재적으로 치명적인 이 바이러스는 전국적으로 약 12,000개의 시설에서 282,000 명 이상의 사람들을 감염시켰다. 코로나 바이러스는 65세 이상의 노인들, 특히 심장 병, 암, 호흡기 질환, 그리고 다른 만성적인 건강 문제로 고통 받는 사람들에게 특히 치명적인 것으로 입증되었다. 미국의 경우 노인요양시설은 전체 감염 확진자 중 11%에 불과하다. 그러 나 이들은 전국적으로 보고된 코로나-19관련 사망자의 42%를 차지하고 있으며, 24개 주에서 보고된 사망자의 절반 이상을 차지한다.

노인들이 대유행 기간 동안 대면 교류을 제한하려고 노력함에 따라 지역사회와 단절되면서 노 인들은 바이러스 자체 뿐 아니라 사회적 고립의 부정적인 위험에 직면하고 있다. 미국 질병관 리본부는 이에 대해, 심장병 발생 위험이 29%, 뇌졸중 위험이 32%, 치매 위험이 50% 증가했 다고 지적한다.

코로나-19 전염병은 우리 주변에서 보게 될 주택의 종류와 특징이 어떻게 에이징 인 플레이 스에 도움이 되는지, 그렇치 않은지에 여러 방면에서 주택의 중요성을 부각시키고 있다. 국 내 노인의 90% 이상이 나이가 들면서 집에서 가능한 오랫동안 살기를 원하고 있다. 코로나 -19가 많은 요양원, 생활 보조 시설, 그리고 다른 장기 요양 시설을 통해 끔찍한 길을 걸어왔 기 때문에, 이 숫자는 향후 훨씬 더 늘어날 가능성이 높다. 그러나 최근 국내 노인주거실태 조사에 따르면 노인 3면중 1명이 30년 이상 된 노후 주 택에서 평균 15년(수도권은 평균 12 년) 정도 거주하며, 기능 상태가 저하된 노인을 위한 주거 내 안전설비를 최소한 1개 이상 갖 춘 주택은 단지 6%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 사태로, 향후 건강한 공기와 넓고, 안락하고, 편리한 주거환경에 관심이 크게 증가 할 것이다. 이러한 주택은 확실히 에이징 인 플레이스를 지원하는데 많은 도움이 되겠지만, 여전히 이동제한이 있는 노인들이나 장애인들에게는 훗날 사회적인 고립을 초래할 수 있다. 노인 및 장애인의 주거환경은 신체적 능력에 관계없이 자유로운 외부출입은 물론, 주거내의 공간이동과 접근이 가능하여, 독립적으로 일상활동을 수행할 수 있는 접근성이 뛰어난 거주환

경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접근성은 "접근 가능하고, 즉시 달성 가능하고, 이용할 수 있고, 가깝고, 편리하고, 손이 닿는 곳"을 의미한다(Oxford Popular Dictionary, 2010). 접근성을 위해 사용되는 다양한 라벨이 있다. 예를 들어, 유니버설 디자인은 연령과 능력에 관계없이 모든 사람이 사용할 수 있는 보 편적인 주택의 설계, 시공 및 적응으로 정의되며, 라이프 스팬 하우징은 개인의 일생 동안 변 화하는 능력을 수용할 수 있는 주택을 뜻하며, 영국의 라이프 타임 하우스와 호주의 애덮티브 하우징으로도 알려져 있다.

접근 가능한 주택은 의도적으로 건축되거나 모디피케이션을 통해서 달성할 수 있으며, 다양한 그룹의 사람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즉, 노화 관련 기능적 한계를 가진 사람들, 기타 장애 가 있는 사람들, 보호자와 방문객 뿐 아니라 노인 캐어 종사자등이다. 더욱이, 인구의 고령화 와 치매를 비릇한 기타 기능적 한계가 갈수록 심각해지므로 접근 가능한 가정환경의 중요성은 향후 지속적으로 증가 할 것이다.

주택을 접근 가능하도록 만들기 위해서는 구조, 배치, 설계, 가구 및 지원 측면에서 다양한 접 근성 지침과 규정에 준수하며, 이 모든 것은 가능한 최대한의 편안함과 접근 용이성 그리고 독립성을 보장하기 위해 존재한다.

11 views0 comments

Recent Posts

See All

뇌졸증으로 회복되는 사람에게는 병원이나 재활센터에서 주거지로의 전환이 어려울 수 있습니 다. 의료기관은 뇌졸중환자를 수용할 수 있는 편의시설물을 갖춰고 있지만, 대부분의 가정은 그렇지 않습니다. 뇌졸중 환자가 집으로 복귀하기 전에 물리치료사나 직업치료사가 방문하여 뇌졸중 환자의 특수한 요구에 맞춰 거주지를 개조하는데 대한 권고사항을 작성하는 것이 중요 합니

알츠하이머 또는 관련 치매의 진단은 많은 문제를 야기할 수 있지만, 가장 시급한 문제 중 하 나는 개인의 요구와 안전에 잘 대처 할 수 있도록 가정을 수정하는 것입니다. 초기 단계의 치 매에서는 극단적인 변화가 필요하지 않을 수 있지만, 상황이 어떻게 진행되고 이를 대처하기 위해 어떤 조치가 필요한지 신중한 고려가 필요합니다. 영국의 스털링 대학 (Univ